보도자료

아토리서치의 최신 보도자료를 전달해드립니다.

제목지바이크·아토리서치, 퍼스널모빌리티 빅데이터 관리한다2020-11-25 15:09
작성자 Level 10


 

지바이크 지쿠터 프로/ 지바이크

 

퍼스널 모빌리티 공유 서비스 기업 지바이크는 보다 혁신적인 서비스를 마련하기 위해 SDN/NFV 전문 기업인 아토리서치와 협업하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협업을 통해 지바이크는 고객유형, 이용시간, 이용경로 등 축적된 빅데이터를 관리·운용해 기존 서비스를 개선할 계획이다.
 

퍼스널 모빌리티 시장은 폭발적으로 성장 중이다. 공유 서비스 이용자는 지난해 4월 3만7000명에서 2020년 4월 21만6000명으로 6배 가까이 증가했다. 지바이크는 2019년 초 서울 마포구에서 전동 킥보드 공유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현재 전국 20개 지역에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5월에는 전동킥보드를 ‘자전거 등’으로 분류하는 개정 도로교통법이 국회를 통과해 운전면허, 헬멧 등 관련 규제가 현실에 맞게 완화됐다. 이는 시장의 안정적 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해준 것으로 평가받는다. 한국교통연구원은 2018년 9만대 수준이던 국내 퍼스널 모빌리티 시장이 2022년 20만대 규모로 성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퍼스널 모빌리티 시장 성장과 함께 관련 데이터가 빠르게 축적되고 있는데, 그동안 이에 대한 관리 및 연구는 체계를 갖추지 못하는 한계가 있었다. 퍼스널 모빌리티 이용에 관한 빅데이터는 모빌리티 자율주행, 지자체의 도로 개선 사업 및 대중교통 사업 등에 활용 가치가 높다. 모빌리티 보안 관련 데이터는 보안 업계의 주요 미래 먹거리로 인식되는 등 새로운 시장을 만드는 역할을 할 수 있다.

아토리서치는 소프트웨어 정의 인프라스트럭쳐 전문 기업이다. 지바이크에게 빅데이터를 효과적으로 관리하는 네트워크 인프라를 제공하고, 향후 클라우드 인프라 구축 및 스마트 시티 네트워크 구성 등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시대에 필요한 서비스를 공급할 예정이다.

정재웅 아토리서치 대표는 "퍼스널 모빌리티는 일상생활에서 보편적 이동 수단의 한 형태로 자리 잡고 있다"며 "이동 경로 설정과 같은 미시적 차원부터 교통 편제 시스템 구축에 이르는 거시적 차원에 이르기까지 퍼스널 모빌리티 관련 빅데이터 활용을 통해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새 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종수 지바이크 대표는 "퍼스널 모빌리티 이용자 급증에 따라 관련 데이터들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는데, 관련 업계에서 효율적인 데이터 관리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며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가공된 정보는 향후 자율주행, 로봇, 정밀지도 제작 등 청사진을 실현하는 데 핵심 기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107-87-64946

Jaewoong Jeong

06729 4th ~ 6th floor, 6 Gangnam-daero 43-gil (Seocho-dong), Seocho-gu, Seoul

Copyright 2012-2019. Atto Research Co., Ltd., all right reserved

atto@atto-research.com / 02-6093-1401